공유주방의 계속되는 진화, 빅데이터와 ICT의 결합

이제 배달시장도 AI가 분석한다.

수원에 위치한 IT전문기업 제니큐(대표 손문선)는 빅데이터와 ICT기술이 결합된 공유주방 브랜드 성공주방 1호점이 08월01일 수원에 위치한 복합쇼핑몰 판타지움 3층에 신규오픈한다고 밝혔다.

성공주방 1호점은 배달시장의 빅데이터와 AI분석 플랫폼을 보유하고 있는 ‘포스페이스랩’과의 제휴를 통해 지역 배달상권을 완벽하게 분석하여 입점업체들에게 최적의 사업전략수립을 지원한다.

성공주방은 배달 상권 데이터를 활용하여 입점 브랜드와 메뉴 선정을 지원하고, 입점업체에는 배달주문앱 고객 관리 솔루션을 제공한다. 또한, 배달앱 광고 효율성을 분석하여 최적의 광고 집행을 할 수 있도록 광고전략 솔루션도 함께 제공한다.

성공주방에 입점한 창업주들은 제공되는 솔루션을 통해 빠른 상권진입이 가능하며 전문적인 리뷰관리와 분석으로 메뉴, 조리방법 등을 차별화하여  단기간에 높은 매출 성장을 기대할 수 있다.

특히, 성공주방 1호점은 배달영업과 홀영업이 함께 운영되는 홀 복합형 공유주방으로, 성공주방이 위치한 판타지움 3층은 키즈 테마파크 챔피언 1250과 스포츠 테마파크 바운스의 이용고객 방문으로 배달매출 외 높은 홀매출이 기대된다.

낮은 임대료 때문에 건물 지하에 위치한 다른 공유주방과는 달리, 판타지움 3층에 오픈한 성공주방 1호점은 입점매장의 형태로 보증금 최저 1,000만원, 월 임대료 130만원부터 입점이 가능하다. 또한, 창업주의 초기 정착을 위해 판타지움에서 약 2개월간의 임대료를 지원한다.

향후 성공주방은 경기, 지방권을 필두로 2020년 약 20개의 점포를 오픈하여 사업영역을 확장할 계획이다.

손문선 제니큐 & 판타지움 대표는 “ICT기술과 데이터 솔루션을 기반으로 홀과 배달 서비스를 동시에 운영할 수 있는 성공주방은 하루가 다르게 발전하는 공유경제에서 공유주방의 강자로 자리매김 할 것” 이라고 밝혔다.

-끝-